사색

2017년 5월 30일

'지금 죽을 것처럼 힘들고 아픈 건,
조만간 삶을 밝힐 빛이 찾아온다는 신호다.'

 

-김종원 작가

댓글

댓글 본문
작성자
비밀번호
버전 관리
Frank
현재 버전
선택 버전
graphittie 자세히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