외계인 이야기

우리 주변에 존재하는 외계인 이야기를 다룹니다.

외계인 이야기 우리 주변에 존재하는 외계인 이야기를 다룹니다.

Ancient Frequency 논문2

2010년에 행해진 110Hz 주파수 인간에 미치는 영향을 유럽 연구 기관에서 실행하고 출판한 논문 내용을 요약해 보겠습니다. 논문 내용이 지난 번 것보다 부실해 보입니다.

  • 제목: Systems of acoustic resonance at ancient sites and related brain activity
  • 저자: Paolo Debertolis et al.
  • 출판년도: 2014
  • 논문 발표 영상

Ian Cook의 논문 내용과 유사하게 재 실험.

실험 방법

  • 전반적인 실험 방법은 Cook논문과 유사
  • 실험환경을 전자기차폐된 방음실에.서 진행. 조명은 희미한 조명 사용.
  • Cook실험과 달리 범위를 촘촘하게 하여 90, 95, 100, 105, 110, 115, 120hz 소리를 임의의 순서로 피실험자에게 듣게 함. 130hz는 고대 채임버에서 별견되지 않았기 때문에 테스트 하지 않음.
  • 피실험자는 건겅한 성인 10명 (남자 4명, 여자 6명)
  • 소리를 고성능 스피커를 통해서 듣게 함.
  • 피실험자는 먼저 눈을 감은채 아무런 소리를 듣지 않고 있고, EEG를 신호를 2분간 측정함. 이 신호를 기준으로 삼음.
  • EEG는 EB Neuro 사용. S/W는 Galileo 사용.
  • 피실험자는 각 주파수의 소리를 1분간 들은 후에 동일한 주파수로 구성된 만트라를 들음. (만트라도 뇌에 영향을 주는 것으로 알려져 있음. 대표적 만트라인 ‘옴’도 110hz의 음역대임)

실험 결과

  • 0–30hz 대역의 EEG신호로 필터링
  • 대부분의 피실험자들은 놀랍고, 안정된 느낌을 받았다고 얘기함.
  • Cook실험과 같이 좌뇌 주도 상황이 우뇌 주도 상황을 바뀌는 경우는 없었음.
  • 절반의 피실험자들에게 각각 전두엽, 후두엽 주도 현상을 발견됨. 예를 들어, 실험자1은 후두엽 우뇌 주도, 실험자2는 후두엽 좌뇌 주도와 같이 피실험자마다 다른 결과가 나옴.
  • 사람마다 느낌을 받는 주파수가 다른 거 같다고 저자들은 얘기함. 그래서 고대 채임버도 동일한 주파수가 아니라 조금씩 차이가 나는게 아닐까?하고 생각함.
  • 실험이 끝난 후 피실험자들에게 다음과 같은 질문을 함
    1. 이미지를 봤나요?
    2. 소리를 듣는 중 흥미로운 생각이 떠올랐나요?
    3. 소리가, 어떤 주파수가 신경쓰였나요? 방해처럼 느껴졌나요?

결론

  • 저자들은 꼭 110hz소리만 사람들의 뇌에 영향을 주는게 아니라고 결론내림

댓글

댓글 본문
작성자
비밀번호
graphittie 자세히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