선생님을 위한 프로그래밍 수업

코스 전체목록

닫기

CSS

| 공개

코스소개

CSS는 HTML을 꾸며주는 언어입니다. 
CSS를 이용하면 HTML로 만들어진 웹페이지를 
질서정연한 문서로 만들수도 있고,
복잡한 UI(User Interface)들의 결합체인 웹에플리케이션으로 만들수도 있습니다.

공부방법

HTML이 이해할 것은 별로 없는데 외울 것이 많다면, 
CSS는 외울 것도 많고, 이해해야 할 것도 조금 많은 편입니다. 
선택자나 박스모델 같은 것은 처음에는 이해하기 조금 어려울수도 있습니다. 
이러한 개념들을 이해했다고 해도 실제로 다양한 개념들이 복합적으로 얽혀 있어서
당분간은 안개속에 있는 것 같은 느낌이 들수도 있습니다.

따라서, 강의만 보고 CSS를 마스터 했다고 생각하면 안타깝게도 오해입니다.
직접 코딩을 하면서 여러가지 문제에 부딪쳐봐야 합니다.(머는 안 그렇겠어요? ^^)
그러다보면 CSS의 선택자들을 이용해서 재활용성을 높이는 것에 관심을 갖게 되고, 
또 브라우저 간의 특성들에 익숙해지면서 자유자재로 웹페이지를 디자인할 수 있게 됩니다. 

특히, 정보 표현 언어로서의 HTML과
정보를 디자인하는 언어로서의 CSS라는 관계를 이해하는 것이 중요합니다.
이 둘의 역활을 질서정연하게 조화시키면 
검색엔진 최적화, 코드의 재활용성, 협업능력의 향상과 같은 목표들에 도달할 수 있을꺼에요. 

무엇보다 중요한 것은 사전찾는 법, 검색하는 법, 질문하는 법입니다. 
이것들이야 말로 생활코딩의 커리큘럼들이 여러분에게 알려드리고 싶은 것들입니다. 

그 시작점이 한글화된 CSS 사전입니다.
생활코딩 CSS 사전은 지금 만들고 있습니다.

생활코딩 밖에서 CSS에 대한 정보를 얻을 수 있는 곳을 소개해드리면 이렇습니다. 

실습방법

타이핑해보지 않는 지식은 이론으로 머물뿐 경험이 되지 못합니다. 
수업에서 등장하는 예제를 직접 타이핑해보세요.
HTML 소개에서 했던 말을 그대로 옮겨봅니다. 

컴퓨터라는 것이 획 하나만 틀려도 엉뚱한 결과를 출력하기 때문에 이런 문제에 직면하면 당황하게 됩니다.
공부에 할애하려고 스스로에게 약정했던 시간을 훌쩍 넘어가면서 초조해집니다.
그런데 바로 그 순간에도 뇌는 HTML코드를 주시하면서 로직의 흐름,
문법적인 용법을 내 안으로 받아들이고 있다는 것을 기억하세요.
그 순간을 이겨내면 실력의 계단을 한칸 오른겁니다. 

댓글

댓글 본문
작성자
비밀번호
graphittie 자세히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