프로그래밍 오리엔테이션

문제를 적대시 하지 않는 습관

저의 페이스북 담벼락에서 가져온 글입니다.

---

오늘 강의 끝나고 돌아오는 길에 동행한 분이 코딩할 때 문제가 잘 해결되지 않을 때 어떻게 해야할까를 물어보셨다. 잠시 생각해보고 문제가 해결되지 않는 것에 익숙해지시는 것도 필요 한 것 같다고 말씀드렸다. 원래 현실의 문제는 잘 해결되지 않는 것이 정상이고 문제를 빨리 해결하는 것도 중요 하지만 오래 묵혀두고 정기적으로 방문하고, 숙고하고, 시도하면서 그냥 인생의 동반자 같은 문제들을 늘려나가는 것도 좋을 것 같다는 생각이 들었다. 문제를 적대시 하지 않는 습관이랄까.

댓글

댓글 본문
작성자
비밀번호
  1. nomad2gleam
    어쩌면 문제를 적대시 하지 않는 '태도'는 방법론이기 보다는 결과일지 모르겠습니다. 자신이 진정 좋아하지 않는 분야를 어떠한 상황이나 필요에 의해 시작하게 될 경우에 아무리 이성적으로 웃으며 문제를 바라보려 해도 적대적으로 바라보는 태도는 그냥 발현된 현상일 테니까요. 물론 '긍정의 힘!'처럼 강한 의지가 있으면 될지도......하ㅏ...
  2. 히스토
    수업을 따라가면서 오타난 적이 꽤있어서 막혔던 적이 있었습니다. 하지만 그때마다 스스로 해결해 나가다보니. 작동원리가 좀 더 눈에 쉽게 들어오더군요.
버전 관리
egoing
현재 버전
선택 버전
graphittie 자세히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