뻥이야 - 쇼핑 shopping

휴업

A: What's wrong?

B: I came all the way here on purpose, and it's closed.


all the way 를 집어 넣어 좀 더 의미를 부여한 경우가 되겠습니다. 여기까지 일부러 먼 길을 왔는데 휴업이라니. 라는 뜻이 되죠. 상점 진열장에 있던 물건을 언젠가 돈이 생기면 사야지 하고 있다가 드디어 돈의 여유가 생겨 상점으로 달려갔는데 닫혀있으면 정말 허망하죠. 관련된 표현 몇 가지 짧게 짚어보고 가겠습니다.

   We are off (duty) today.

   We are closed today.

   오늘은 쉽니다.

 

가게에 가서 두부 사오라고 시켰는데 빈손으로 와서 하는 말

   The door is locked.

   The door is closed.

   문이 잠겼어요.

오늘은 김치 하나로 때워야겠네요.
 
문이 열려 있어 가게 문을 들어서는데 점원이 아래와 같이 말합니다. 문 닫을 시간 다 됐다고 또는 아직 영업시작 전이라고 ... 
   Sorry. We close [open] at nine. 
   죄송합니다. 저희 가게는 9시에 문을 닫습니다[엽니다].
 

댓글

댓글 본문
작성자
비밀번호
graphittie 자세히 보기